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파주뉴스 | 교육/사회복지 | 문화/스포츠뉴스 | 치안/안보/소방 | 나눔/단체 | 동영상뉴스
파주뉴스    |  퍼스트뉴스  | 파주뉴스
파주시, 파주메디컬클러스터 조성 순항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퍼스트신문 작성일 21-08-27 20:10 댓글 0

퍼스트신문  / 파주뉴스

파주시가 핵심사업으로 추진 중인 ‘파주메디컬클러스터’ 조성사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되고 있다.

시는 올해 2월 사업제안 신청을 받아 주민열람, 파주시 도시계획원회 자문, 관계기관 협의, 군작전성검토 등 주요 인허가 협의와, 최근 전략환경영향평가를 완료하는 등 행정절차 마무리 단계에 들어섰다. 앞으로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와 사업시행승인(승인권자: 파주시)을 거쳐 빠르면 올해 10월 경 보상절차에 착수할 예정이다.

통상의 도시개발사업은 사업계획 수립 단계부터 보상절차 착수까지 5년 이상 소요되나, 이 사업의 경우 4년 정도 단축해 1년여 만에 절차를 완료할 예정으로 빠르게 추진하고 있다.

메디컬클러스터 내 들어서는 아주대학교병원 건립과 국립암센터 산학협력단 미래혁신센터 조성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4월 22일에는 파주시청에서 최종환 시장과 국립암센터 서홍관 원장, 김영우 연구소장, 명승권 대학원장, 김열 혁신전략실장, 유종우 대외협력실장, 박종배 산학협력단장 등 주요 보직자가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국립암센터 미래혁신센터를 국내 최대·최고 수준의 ‘오픈이노베이션 바이오랩’으로 구축하기로 했으며, 조만간 입주 계약을 체결하고 곧바로 건축설계를 진행해 내년 건립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아주대학교병원은 내년 부지조성공사 착공 후 병원건립일정을 구체화할 계획으로 현재 세부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파주시민들의 오랜 염원이었던 대학병원을 조속히 건립하고, 4차산업 중심의 미래 신성장 동력인 국립암센터 미래혁신센터 건립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신속하고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해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시민들에게 제공하고 일자리가 풍부한 자족도시 기반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파주메디컬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운정신도시 인근 서패동 일원에 45만㎡ 규모로, 총 사업비 1조 6천억원을 투입해 2024년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클러스터 내 아주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미래혁신센터 및 의료·바이오R&D센터, 바이오융복합단지가 순차적으로 들어선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스트뉴스의 최신글
  파주시, 파주메디컬클러스터 조성 순항
  파주시, 리비교 및 문화공원 역사‧관광 명소로…
  파주시, 더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한다
  파주시, 임진각 평화 곤돌라 관광객을 위한 갤…
  파주시, 운정 신도시 어디든 찾아오는 버스 만…
  파주시, 민통선 내 평화농장 남북농업협력 거점…
  파주시, 한반도 생태평화 종합관광센터 공정률 …
  파주시, 청년과 함께하는 정책 실현
  파주시, 읍 면 소규모학교에 전폭 지원
  파주시, 영농형 태양광 실증시범 연구 박차
퍼스트신문 - 미래가치를 추구하는 2022년 01월 29일 | 손님 : 18 명 | 회원 : 0 명
퍼스트뉴스
파주뉴스 
교육/사회복지 
문화/스포츠뉴스 
치안/안보/소방 
나눔/단체 
동영상뉴스 
시정
시정 
시의회 
주민자치 
인터뷰
정치인 
경제인 
예술인 
단체장 
우리동네업소소개
음식 
서비스 
판매 
의료 
교육 
매매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발행인 : 김양호 | 편집인 : 김영렬 | TEL : 070-8716-6885
    주소 :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먹갓로서길29 104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22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